계절밥상, 현대카드 M포인트로 30%까지 결제 가능

매주 수요일 결제 금액의 최대 30%, 나머지 요일 최대 20% 사용 가능

이루비 기자 2019.07.01 09:49:07

계절밥상 판교점 매장 입구. 사진제공=CJ푸드빌

CJ푸드빌(대표 정성필)이 운영하는 계절밥상이 현대카드와 M포인트 사용 제휴를 확대했다고 1일 밝혔다.

매주 수요일, 계절밥상에서 현대카드로 결제 시 이용 금액의 최대 30%까지 M포인트로 결제 가능하다. 수요일을 제외한 나머지 요일에는 최대 20%까지 사용할 수 있다.

해당 프로모션은 오는 12월 말까지 전국 계절밥상 매장에서 진행한다. 단, 코엑스몰점, 인천공항점, 계절밥상 소반은 제외다. 자세한 내용은 홈페이지에서 확인할 수 있다.

계절밥상 관계자는 “앞으로 더 많은 분이 계절밥상의 제철 한식을 부담 없이 만나보시길 바란다”고 전했다.

한편 계절밥상은 새우와 등갈비를 활용한 ‘통새우찜’, ‘간장 등갈비구이' 등 신메뉴 20여 종을 선보이고 ‘여름 치맥제’을 진행하고 있다.

이루비 기자 ruby@datanews.co.kr

맨 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