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G CNS-세이정보기술, 블록체인 기반 농산물 유통 플랫폼 개발

강동식 기자 2019.07.09 09:05:21


LG CNS(대표 김영섭)는 9일 세이정보기술(대표 최홍철)과 전략적 파트너십을 체결하고 블록체인을 기반으로 하는 농산물 유통 플랫폼 개발에 나선다고 밝혔다. LG CNS는 블록체인 플랫폼 ‘모나체인’과 기반 기술을 지원하고, 세이정보기술은 플랫폼에서 제공할 구체적 서비스를 개발하는 방식으로 협업할 예정이다.

LG CNS는 지난해 5월 모나체인을 출시한데 이어 한국조폐공사 블록체인 오픈 플랫폼 구축사업을 수주하고, 모바일 고향사랑상품권 플랫폼 ‘착(Chak)’을 개발했으며, 제주도 폐배터리 유통이력 관리시스템을 구축하고 있다. 

세이정보기술은 농산물 및 급식 식자재 분야에 특화된 사업역량을 보유하고 있다. 이 회사는 식품 공급(생산)자, 품질과 유통을 관리하는 급식센터, 이를 구매하는 공공급식시설간 식재료를 원활히 유통할 수 있도록 돕는 수·발주 시스템을 구축·운영하고 있다.

양 사가 구축할 모나체인 기반 식자재 유통 플랫폼에서는 생산부터 가공, 판매, 구매, 소비까지 모든 정보가 실시간으로 저장되고 공유된다.

LG CNS 관계자는 “농산물 기본 정보는 국립농산물품질관리원, 지방자치단체 등이 책임지고, LG CNS는 식자재의 투명한 유통이력 관리 플랫폼을 개발하는 것이 협약의 목적”이라며 “생산자가 이 플랫폼을 활용하면 모바일 전단지 푸시(push) 기능을 통해 새로운 판로도 개척할 수 있을 것”이라고 말했다.

세이정보기술 관계자는 “식자재를 사고파는 과정에서 원산지, 가공일자 등을 정확히 확인하기가 어렵다”며 “블록체인 기반 플랫폼에서는 모든 정보가 효율적으로 공유되기 때문에 이러한 애로사항을 획기적으로 개선시킬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강동식 기자 lavita@datanews.co.kr
맨 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