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비맥주 카스, 대구 치맥 페스티벌 공식 후원사로 6년째 참가

이루비 기자 2019.07.17 10:32:24

맥주 브랜드 ‘카스(Cass)’가 6년 연속 ‘대구 치맥 페스티벌’에 공식 후원사로 참여한다. 올해 페스티벌은 7월17~21일 대구 두류공원 일대에서 열린다. 사진제공=오비맥주


오비맥주(대표 브르노카레이라코센티노)는 대한민국 대표 맥주 브랜드 ‘카스(Cass)’가 ‘2019 대구 치맥 페스티벌’에 공식 후원사로 참여한다고 17일 밝혔다. 카스는 2014년부터 6년 연속 대구 치맥 페스티벌에 참가해왔다.

올해 대구 치맥 페스티벌은 전국의 주요 치킨 프랜차이즈 브랜드들이 참여한 가운데 이달 17일부터 21일까지 총 5일간 대구 두류공원 일대에서 열린다. 카스는 시장에서 제품 판매 회전속도가 워낙 빨라 갓 뽑아낸 생맥주나 다름없는 맛을 항상 유지하는 카스의 매력을 부각하기 위해 ‘갓 만든 맛’을 올해 축제의 주제로 정했다.

오비맥주는 치맥 페스티벌을 찾은 관람객들이 치맥을 즐길 수 있도록 행사장 곳곳에 카스 여름 캠페인 이름을 딴 ‘야스(YAASS) 라운지’와 즉석 판매 부스 ‘야스 펍(Pub)’을 운영하고 카스 포토존 인증샷 이벤트 등 다양한 소비자 참여 프로그램을 펼친다.

카스의 메인 브랜드 공간인 ‘야스 라운지’는 카스 맥주의 생산 공정을 벽화 형태로 구현해 소비자가 ‘갓 만든’ 카스 생맥주를 마치 공장에 와서 마시는 것 같은 ‘체험형 라운지’로 운영한다.

행사장 내에서는 ‘친환경’ 소비를 독려한다. 카스는 행사장 내에서 ‘생분해성 PLA컵’을 사용하고, ‘카스 텀블러’를 사용하는 소비자들에게는 할인 혜택을 제공해 친환경 용기 사용을 유도할 예정이다.

‘카스 브랜드 데이’로 지정된 19일(금)과 20일(토)에는 루피, 나플라, 블루, 베이식 등 인기 힙합 뮤지션과 DJ Aster, DJ 준코코 등 국내 정상급 DJ들을 초청해 무더위를 날릴 짜릿한 공연을 선사한다.

오비맥주 관계자는 “대한민국을 대표하는 맥주 브랜드로서 ‘갓 만든’ 카스의 독보적인 신선함을 통해 전 세계에 ‘한국의 치맥’ 문화를 알려 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이루비 기자 ruby@datanews.co.kr

맨 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