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림산업, 여수 석유화학공장에서 비상사태 대응훈련 실시

이윤혜 기자 2019.07.19 10:03:00

대림산업이 여수 석유화학공장에서 비상사태 대응 훈련을 실시했다. 사진=대림산업

대림산업은 석유화학사업부에서 운영하고 있는 여수 석유화학공장에서 비상사태 대응 훈련을 실시했다고 19일 밝혔다. 

중대사고 발생 상황을 가정하고 실시한 이번 훈련에는 김상우 대표를 비롯한 대림산업 임직원과 소방서 등 관계 기관이 함께 참여했다. 

대림은 사고예방을 위한 매뉴얼을 점검하는 한편, 예상치 못한 사고가 발생한 경우 신속하게 대응할 수 있도록 정기적으로 대응훈련을 실시하고 있다. 

이날 비상사태 대응 훈련은 공장 탱크 설비에 누출이 생겨 화재 및 폭발사고가 발생한 상황을 가정하고 진행됐다. 참가자들은 추가 폭발과 화재 확산을 방지하기 위한 초기 진화 훈련을 실시했다. 더불어 부상자 구조 및 이송 등도 함께 진행했다.

대림산업은 2015년부터 해마다 이와 같은 전사 비상사태 대응 훈련을 진행하고 있다. 훈련을 통해 신속한 전파, 보고 체계를 점검하고, 실제 사고 상황에서 개개인의 역할 수행을 평가하는 한편 개선점을 도출해 안전예방활동과 안전조직 운영에 반영하고 있다.

이윤혜 기자 dbspvpt@datanews.co.kr
맨 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