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림 ‘ACRO’, 독일 iF 디자인 어워드 수상

이윤혜 기자 2020.03.03 09:47:07

▲ACRO BI 활용 예시 이미지. (사진제공=대림산업)


대림산업은 자사의 하이엔드 주거 브랜드 ACRO가 독일 iF 디자인 어워드 2020’의 커뮤니케이션 부분에서 브랜딩 본상을 수상했다고 3일 밝혔다.

iF 디자인 어워드는 미국의 IDEA 디자인 어워드, 독일의 레드닷 디자인 어워드와 함께 세계 3대 디자인 어워드로 평가받고 있다.

세계에서 가장 오랜 역사를 지닌 독립 디자인 기관인 iF 인터내셔널 포럼 디자인이 제품, 패키지, 커뮤니케이션, 콘셉트, 서비스 디자인, 인테리어, 건축 등 총 7개 부문에서 디자인, 혁신성, 기능성 등을 종합적으로 평가해 수상작을 결정한다. 올해 iF 디자인 어워드 2020에는 총 56개국으로부터 7300여개의 작품이 접수됐다. 각국 전문가 78명으로 구성된 심사위원단의 심사를 거쳐 최종 수상작이 선정됐다. 

ACRO는 지난해 11월, 차별화된 가치를 담은 새로운 콘셉트 ‘The Only One’을 반영한 통합 브랜드 리뉴얼을 선언하며 독보적인 하이엔드 주거 브랜드로 새로운 도약을 선언했다. 

회사 측에 따르면, 새롭게 리뉴얼한 ACRO의 BI는 본질에 집중한 현대 미니멀리즘 미학을 바탕으로 독보적인 존재 가치를 강조하면서 안정적이고 견고한 이미지를 전달해, 하이엔드 주거 브랜드의 위상을 확고히 했다는 점에서 우수한 평가를 받았다.

새로운 ACRO는 올해 12월 입주 예정인 ‘아크로 서울포레스트’ 에 처음으로 적용되며 마케팅, 서비스, 홈페이지, 스마트홈 등 다양한 고객 경험 접점에서 순차적으로 도입될 계획이다.

이윤혜 기자 dbspvpt@datanews.co.kr
맨 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