드라마 '날찾아' 속 박민영 주얼리, 제이에스티나 '조엘 페를리나' 눈길

이윤혜 기자 2020.03.21 10:00:00

▲'날씨가 좋으면 찾아가겠어요' 6회 속 제이에스티나 '조엘 페를리나' 귀걸이, 목걸이를 착용한 박민영. (사진제공=제이에스티나)


박민영과 서강준의 로맨스 멜로와 눈부신 비주얼로 매니아 층을 형성하고 있는 드라마 JTBC ‘날씨가 좋으면 찾아가겠어요’ 6회에서는 본격적으로 움트는 감정과 함께 두 사람의 사랑이 시작되는 감정씬으로 시청자들의 설렘지수를 한껏 높였다.

혜천고 총동창회에 참석한 박민영과 서강준은 박민영의 고백과 함께 본격적인 두 사람의 피어나는 러브스토리를 예고했다. 

극 중 목해원역을 연기하는 박민영은 다양한 귀걸이 포인트로 세련된 무드를 자아내며 화제의 아이템들을 탄생시키고 있다.

▲제이에스티나 ‘조엘 페를리나’ 목걸이, 귀걸이. (사진제공=제이에스티나)


부드러운 크림 컬러 코트로 연출한 여성미 넘치는 스타일링 속 핑크빛 반짝임로 이목을 사로잡은 드롭 이어링과 목걸이는 제이에스티나의 ‘조엘 페를리나(JOELLE PERLINA)’로 알려졌다.

특히, 조엘 페를리나는 미니멀한 링크 유닛에 모거나이트 핑크, 화이트 스톤의 믹스매치로 로맨틱하면서도 시크한 무드를 내는 디자인이 특징이다.

이윤혜 기자 dbspvpt@datanews.co.kr
맨 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