권광석 제52대 우리은행장, 취임식 없이 현장 점검 나서

박시연 기자 2020.03.24 13:34:32

▲권광석 우리은행장.(사진제공=우리은행)


우리은행(은행장 권광석)은 서울 중구 우리은행 본점에서 열린 주주총회를 통해 권광석 행장이 제52대 우리은행장으로 공식 취임했다고 24일 밝혔다. 

권광석 신임 행장은 코로나19 감염 예방 차원에서 별도의 취임식 없이 곧바로 업무를 시작했다. 권 행장은 “지금 우리은행은 DLF  사태와 코로나19가 촉발한 팬데믹(세계적 대유행)으로 인해 위기 상황에 직면했다”며 “빠른 시일 내에 조직을 안정시키고 앞으로의 변화와 위험에 철저히 대비하겠다”고 말했다.

권 행장은 이날 첫 업무로 코로나19 관련 대고객 지원 현황 등을 점검했다. 이 자리에서 권 행장은 “은행은 실적이나 KPI 보다는 당장 생업에 타격을 입은 소상공인 고객들이 어려움을 조금이라도 덜 수 있도록 신속하게 지원책을 마련하라”고 지시했다. 

또 권 행장은 올해 3대 경영방침으로 ▲고객신뢰 회복 ▲조직 안정 ▲영업문화 혁신을 제시했다. 그는 “기본과 원칙을 지키는 정도(正道)영업과 고객중심의 영업문화를 확립하고, 조직 안정을 통해 직원들이 자존감을 회복할 수 있도록 솔선수범하여 낮은 자세와 열린 마음으로 소통하겠다”고 밝혔다. 

박시연 기자 si-yeon@datanews.co.kr
맨 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