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한카드, 온라인에서 공연자와 관객 만나는 ‘언택트 공연’ 후원

박시연 기자 2020.03.30 08:35:26

▲신한카드 로고.(사진출처=신한카드)



신한카드(대표이사 임영진)는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로 문화 예술 콘텐츠를 향유하기가 어려운 상황에서 공연자와 관객이 온라인을 통해 만날 수 있는 ‘언택트 공연’을 후원한다고 30일 밝혔다.

신한카드는 연극, 콘서트, 연주회 등을 하는 단체에 공연장을 무상으로 대관해 주고, 이를 영상으로 제작해 온라인을 통해 관객들에게 선보인다.

관객들 앞에서 자신들의 공연을 펼치지 못하는 공연자들은 온라인으로나마 관객들과 만날 수 있는 기회를 제공받게 된다. 관객들 역시 양질의 문화 콘텐츠를 때와 장소에 상관없이 즐길 수 있게 됐다.

무상 대관은 서울 LG아트센터, FAN스퀘어와 부산 소향씨어터가 가능하며, 영상 제작 및 SNS 채널을 통한 공연 영상은 신한카드에서 대행한다. 

대상은 연극, 연주회 등 영상화할 수 있는 모든 공연이며, 공연 문의 등 상세한 사항은 신한카드 홈페이지 등을 참조하면 된다. 

이외에도 신한카드는 이번 코로나19로 가장 큰 피해를 본 대구 지역 미술 시장 후원에도 적극적으로 나설 예정이다. 소규모 갤러리와 연계한 ‘작은 미술 전시회’를 영상화해 SNS 채널에 홍보함으로써 작품 판매를 돕는다는 계획이다.

자사 사회공헌 플랫폼인 ‘아름인’ 회원들의 자발적인 소액 기부를 통해 코로나 사태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공연 업체나 종사자들을 후원할 수 있는 방안도 모색 중이다. 회원이 기부한 금액과 동일한 액수를 신한카드가 기부하는 매칭 그랜트도 그 중 하나다.

신한카드 관계자는 “공연 기회가 없어진 공연자들과 좋은 공연을 볼 기회가 없어진 관객들 모두가 이번 신한카드 언택트 공연을 통해 조금이나마 위로를 받을 수 있기를 바란다”고 말했다.

박시연 기자 si-yeon@datanews.co.kr
맨 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