삼성화재, 건강보험 ‘The 간편한 유병장수’ 출시

고지항목 2가지로 축소해 가입이 더 간편해진 유병자 보험상품

강동식 기자 2020.08.03 09:31:55


삼성화재(대표 최영무)는 가입이 더 간편해진 건강보험 신상품 ‘The 간편한 유병장수’를 출시했다고 3일 밝혔다.

이 상품은 기존 간편고지보험보다 가입이 더 간편해졌다. 2가지 질문사항에만 해당하지 않으면 손쉽게 가입할 수 있다.

2가지 질문사항은 ▲3개월 내 입원·수술·재검사 필요소견 여부 ▲5년 내 4대 질병(암, 뇌졸중, 협심증, 심근경색)의 진단·입원·수술 여부다. 기존 삼성화재 유병자 보험상품의 2년 내 입원과 수술 여부까지 물었던 것보다 질문하는 항목이 줄었다.

‘The 간편한 유병장수’는 암, 뇌출혈, 급성심근경색증의 3대 질병에 대한 진단비 보장은 기본이다. 여기에 최근 고객의 관심이 높은 표적항암약물허가치료비, 암 직접치료 통원일당(상급종합병원), 3대 질병 중환자실 입원일당 등이 추가돼 보장이 더 강화됐다.

이외에도 암, 뇌혈관질환, 심장질환으로 인한 수술이나 입원일당뿐만 아니라 골절, 화상, 깁스치료비 등 일상생활에서 자주 발행하는 각종 생활위험도 보장한다.

고객이 원한다면 보험료 환급지원(페이백) 특약도 추가할 수 있다. 이 상품은 암, 뇌출혈, 급성심근경색증 발생 시 향후 보장보험료 납입이 면제된다. 이 때 해당 특약이 가입돼 있다면 기존에 납입한 보장보험료도 돌려받을 수도 있다.

강동식 기자 lavita@datanews.co.kr
맨 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