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J푸드빌 빕스, VVIP 멤버십 ‘빕스 매니아’ 서비스 통했다

빅데이터 분석 통한 우수 고객층 확대…올해 1분기 매니아 방문객 수 전년 대비 20%↑

이루비 기자 2019.05.20 09:20:31


CJ푸드빌(대표 정성필)이 운영하는 빕스(VIPS)가 우수 고객 ‘빕스 매니아’에게 부여하는 혜택을 한층 강화하고 맞춤 서비스를 제공해 높은 고객 호응을 얻고 있다고 20일 밝혔다.

빕스는 VVIP 고객 멤버십 제도인 ‘빕스 매니아’를 ’매니아’와 ‘매니아플러스’ 두 단계로 운영하고 있다. 혜택을 받는 고객의 폭은 넓히고 최상위 우수 고객에게는 혜택의 양과 질을 높이는 데 집중하고 있다. 특히 2019년에는 매니아의 이용 패턴(방문 횟수·이용내역·이벤트 참여율 등)을 빅데이터로 분석한 후 최적화한 맞춤 혜택을 제공하고 있다.

그 결과 올해 1분기 매니아 고객 대상 매출과 고객 수가 전년 대비 각각 15%, 20% 증가했다. 매니아 플러스 고객에게 특별 선물 ‘와인과 케이크’를 제공한 1월에는 작년 동기 대비 매니아 플러스 고객 수가 4만5천 명 늘어난 것으로 나타났다.

이 외에도 빕스는 우수 고객을 위한 다양한 혜택을 연중 선보이고 있다.

매주 수요일을 ‘매니아 데이’로 정해 매니아 10%, 매니아플러스 15% 할인 혜택을 제공하며 샐러드바 무료 이용권, 1만 원 또는 1만 5천 원 금액 할인권, 무료 에이드 및 맥주 서비스 등을 제공하고 있다.

또한 매월 다양한 우수 고객 이벤트(특별 선물·추가 할인·문화 이벤트)를 추가해 혜택의 질을 높이고 있다. 특히 기다림 없이 바로 입장이 가능한 ‘프리 패스’는 ‘빕스 매니아’ 연관 검색어에 오를 정도로 인기가 높다.

5월에는 ‘빕스 매니아’ 대상 골든 프리미어 스테이크(‘포터하우스’ 또는 ‘토마호크 스테이크’) 주문 시 10% 추가 할인 이벤트를 진행 중이다.

빕스 관계자는 “매니아 고객의 방문 주기와 이용 패턴을 분석해 세심하게 혜택을 제공한 결과, 우수 고객의 만족도를 높여 방문율이 상승했다”며 “앞으로도 고객들이 원하는 새로운 혜택을 지속 제공할 예정”이라고 말했다.

이루비 기자 ruby@datanews.co.kr

맨 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