삼성전자, ‘대국민 TV 보상 페스티벌’…최대 130만원 혜택

강동식 기자 2019.06.06 09:11:56

▲삼성전자 TV 설치기사가 ‘대국민 TV 보상 페스티벌’을 통해 TV를 구매한 소비자 가정에서 구형 TV를 회수하고 2019년형 QLED TV를 설치한 후 사용법을 설명하고 있다. / 사진=삼성전자


삼성전자는 13년 연속 세계 판매 1위를 기념해 7월 31일까지 최대 130만 원 상당의 혜택을 제공하는 ‘대국민 TV 보상 페스티벌’을 진행한다고 6일 밝혔다.

이번 행사는 QLED TV 등 구매하는 제품의 크기와 모델별로 최대 100만 원 상당의 기본 혜택을 제공하고, 사용하던 구형 TV를 반납하는 고객에게 최대 30만 원을 추가 보상한다. 브랜드나 연식·모델·크기에 제한 없이 어떤 TV나 모니터를 반납해도 보상 혜택을 추가로 받을 수 있다.

삼성전자는 지난달 판매를 시작한 98형 QLED 8K 구입 고객에게 예술 작품 감상에 최적화된 라이프스타일 TV ‘더 프레임’ 65형 모델을 무료로 증정하는 프로모션도 진행한다. 또 2019년형 QLED TV 75형이나 65형 구매 고객에게 삼성 사운드바 행사 모델 2종(HW-MS651/KR(출고가 55만 원), HW-MS550/KR(출고가 45만 원))을 10만 원에 구매할 수 있는 혜택도 제공된다.

대국민 TV 보상 페스티벌은 오프라인 매장 전용행사로, 삼성디지털프라자, 하이마트, 전자랜드 등에서 참여할 수 있다.

강동식 기자 lavita@datanews.co.kr
맨 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