카카오엔터프라이즈, 세종시·제주도·제주시와 ‘카카오 i 커넥트 톡’ 계약

지자체 챗봇에 AI 기술 적용, 카카오톡으로 모바일 전자고지 확인

강동식 기자 2021.09.06 06:02:00


카카오엔터프라이즈(대표 백상엽)는 6일 세종특별자치시청, 제주특별자치도청, 제주시청과 각각 ‘카카오 i 커넥트 톡’ 도입 계약을 체결했다고 밝혔다.

카카오 i 커넥트 톡은 카카오톡 채널, 챗봇 등을 결합한 인공지능(AI) 기반의 고객 응대 플랫폼이다. 도입기관은 별도의 시스템 구축이나 앱 개발 없이 신속한 도입과 효율적인 운영이 가능하고, 사용자는 카카오톡을 통해 365일 24시간 대민 서비스를 이용할 수 있다.

카카오엔터프라이즈는 제주도청과 함께 연내 구축을 완료해 내년부터 서비스를 선보일 예정이다. 제주도청 챗봇에 “모바일 전자고지서 확인해줘”라고 입력하면 복잡한 인증절차 없이 카카오페이 청구함으로 연동된 디지털 청구서 링크를 확인할 수 있다.

제주시, 세종시와는 연말 시범 서비스를 실시할 계획이다. 서비스가 도입되면 제주와 세종 지역 주민들은 민원, 세무, 교통, 복지, 관광 등 다양한 분야의 공공 서비스를 언제 어디서나 카카오톡으로 쉽고 편리하게 찾아보고 이용할 수 있다.

강동식 기자 lavita@datanews.co.kr

[ⓒ데이터저널리즘의 중심 데이터뉴스 - 무단전재 & 재배포 금지]

맨 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