효성, 베트남 지역주민 위한 의료봉사단 ‘미소원정대’ 파견

고려대 안암병원 의료진, 희망친구 기아대책과 함께 베트남 동나이성 주민 대상 의료 봉사

효성, 베트남 지역주민 위한 의료봉사단 ‘미소원정대’ 파견

▲효성은 지난달 29일부터 오는 4일까지 베트남 지역주민을 위한 의료봉사단 ‘미소원정대’를 파견했다고 밝혔다. / 사진=효성


효성은 글로벌 사회공헌 활동의 일환으로 지난달 29일부터 오는 4일까지 베트남 호찌민 인근 동나이성 껌미현 쑤언동마을에 해외 의료봉사단 ‘미소원정대’를 파견했다고 밝혔다.

고려대 안암병원 의료진과 국제구호단체 희망친구 기아대책, 효성 임직원 등 74명으로 구성된 미소원정대는 현지 주민 1700여 명을 대상으로 무료 진료, 지역주민 출산교육과 초등학교 건강검진 등 의료 봉사활동을 진행 중이다.

고려대 안암병원에서는 소아청소년과, 재활의학과, 치과, 감염내과, 산부인과, 가정의학과의 교수진과 간호사, 물리치료사, 치위생사, 약사 등 22명의 의료진이 참여했다. 효성 베트남 법인 임직원 43명은 통역과 안내 등 지원활동을 맡았다. 

효성은 2011년부터 베트남에 해외 의료봉사단 미소원정대를 파견해왔다. 이번 파견 활동은 코로나19로 인해 마지막 파견인 2019년 이후 4년 만에 재개됐다. 현재까지 미소원정대 활동을 통해 수혜를 받은 지역주민은 1만7000여 명이다. 

조현준 효성 회장은 “베트남은 효성의 글로벌 최대 생산법인이 있는 곳으로 효성 역시 베트남 지역사회의 일원이라고 할 수 있다”며 “베트남의 어려운 이웃들에게 실질적 도움이 될 수 있도록 사회적 책임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강동식 기자 lavita@datanews.co.kr

[ⓒ데이터저널리즘의 중심 데이터뉴스 - 무단전재 & 재배포 금지]

×
맨 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