포스코건설, 송도 생활치료센터 의료진에 냉동고·간식 지원

이윤혜 기자 2021.08.04 10:45:37

▲포스코건설이 송도 생활치료센터 의료진을 위해 간식 지원에 나섰다. / 사진=포스코건설


포스코건설은 포스코인재창조원에 마련된 생활치료센터에서 근무하는 의료진들의 노고를 응원하기 위해 냉동고와 간식을 지원했다고 4일 밝혔다.

포스코인재창조원 생활치료센터는 포스코그룹의 임직원교육을 위한 숙소다. 코로나19 확진자 생활치료센터가 모자라자 포스코그룹이 인천시에 제공했다. 192실이나 일부 의료진 숙소를 제외하고 1인2실 기준 320개의 병상을 마련했다. 현재 의사, 간호사, 방사선사 등 의료진 13명을 비롯해 시 공무원, 경찰, 군인까지 34명이 근무하고 있다.

포스코건설은 연이은 폭염과 격무에 시달리는 의료진이 시원한 음료를 마실 수 있도록 420리터 규모의 냉동고 2대를 설치하고, 야간근무가 많고 외출이 불가한 의료진들이 언제든 과자, 라면 등 간식을 무료로 이용할 수 있는 미니편의점도 마련했다. 간식은 매주 리필할 계획이다.

한편, 포스코건설은 지난해 인천시 산하 31개 선별진료소에 화분을 전달하고 연수구 보건소에 간식을 지원하는 등 코로나19 방역으로 고생하는 의료진을 위해 다양한 활동을 이어오고 있다.

이윤혜 기자 dbspvpt@datanews.co.kr

[ⓒ데이터저널리즘의 중심 데이터뉴스 - 무단전재 & 재배포 금지]

맨 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