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아차, 구독형 차량 서비스 '기아플렉스' 본격 서비스 나선다

이윤혜 기자 2020.11.24 09:42:58


기아자동차는 자동차 구독서비스 기아플렉스를 리뉴얼 런칭해 본격 신규 서비스에 나선다고 24일 밝혔다.

기아플렉스는 차량 임대에 대한 보증금이나, 차량 보유에 따른 각종 세금 부담 없이 월 구독료를 납부하고 차량을 운영하는 기아차 최초의 구독형 서비스다. 지난 시범운행을 바탕으로 신규 서비스를 도입한다.

먼저 기존 대상 차량인 K9, 스팅어, 모하비, 니로/쏘울 전기차에 카니발과 스팅어 마이스터, 쏘렌토 하이브리드 3개 차종을 신규 추가한다. 

또한, 기존 서울지역 한정이었던 서비스를 부산지역까지 확대한다. 부산지역은 K9 차량을 시작으로 향후 수요에 따라 차종을 확대할 계획이다. 

리뉴얼 신규 서비스로 프리미엄 방문 세차인 ‘인스타워시’의 이용 할인권과 주말 번화가에서 발렛 주차를 이용할 수 있는 실시간 주차대행서비스인 ‘잇차’ 할인권을 제공하는 등 카 라이프 연계 서비스를 제공한다.

기존에 운영하던 전기차 무제한 충전 카드 제공, 장기 이용고객을 위한 3개월 묶음 요금제 이용 시 월 5만원 할인 제공의 서비스는 계속 제공할 예정이다.

특히, 이번 리뉴얼 런칭에서는 기아차가 2019년 전략적 투자를 단행했던 자율주행 및 모빌리티 스타트업 포티투닷의 차량 호출/공유/구독 통합 서비스 플랫폼인 유모스(UMOS)를 적용해 고객들의 요구사항을 반영할 수 있는 맞춤형 서비스로 확장해 나갈 계획이다.

기아차 관계자는 “카 라이프와 연계되는 제공 부가서비스도 확대하는 등 고객 만족도 향상을 위해 다양한 상품을 추가로 선보일 계획”이라고 말했다.

한편, 기아차는 2019년 6월 ‘소유에서 공유’로 자동차 이용 방식의 변화를 위해 자동차 구독 서비스인 기아플렉스를 런칭해, 누적 구독 이용자 약 430명, 누적 가입자 약 3200명을 확보했다. 

이윤혜 기자 dbspvpt@datanews.co.kr
맨 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