간편결제진흥원, ‘50% 할인’ 서울관광특구상품권 발행

종로청계, 명동, 동대문, 이태원, 잠실서 사용

강동식 기자 2021.05.17 10:52:03


한국간편결제진흥원(이사장 윤완수)은 17일 제로페이 연계 서울관광특구상품권이 발행된다고 밝혔다.

서울관광특구상품권은 코로나19로 침체된 경기 활성화를 위해 발행되는 모바일 상품권으로, 서울시 내 대표적 관광특구 5곳을 중심으로 발행된다.

서울관광특구상품권은 50%의 구매 할인율을 제공한다. 5만 원까지 구입할 수 있고, 구매한 상품권은 오는 11월까지 사용할 수 있다. 발행규모는 4억 원으로, 예산 소진 시까지 구입할 수 있다.

발행되는 상품권종은 종로청계, 명동, 동대문, 이태원, 잠실 등으로, 각 지역 관광특구 내 제로페이 가맹점에서 사용할 수 있다. 일부 대형가맹점에서는 사용이 제한되며, 사용 가능 가맹점은 제로페이 모바일상품권 홈페이지와 제로페이 가맹점 찾기 앱 ‘지맵(Z-MAP)’을 통해 확인할 수 있다.

또 6월부터 서울관광특구상품권으로 2만 원 이상 결제 시 선착순 5000명에게 모든 서울 관광특구에서 사용할 수 있는 상품권 1만 원 권을 지급하는 이벤트도 진행된다.

강동식 기자 lavita@datanews.co.kr

[ⓒ데이터저널리즘의 중심 데이터뉴스 - 무단전재 & 재배포 금지]

맨 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