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T-경기도, 블록체인으로 공연예술 가치 높인다

블록체인 선도 시범사업 ‘블록체인 기반 동영상 콘텐츠 유통 플랫폼’ 추진

강동식 기자 2021.05.30 10:45:32

▲KT가 경기도와 손 잡고 블록체인 기반 동영상 콘텐츠 유통 플랫폼 사업을 추진한다. KT 직원들이 블록체인 기반 동영상 콘텐츠 유통 플랫폼 구축에 활용될 기가 체인(GiGA Chain) 화면을 보고 있다. / 사진=KT


KT(대표 구현모)는 경기도(지사 이재명)와 손 잡고 블록체인 기반의 공연예술 콘텐츠 플랫폼 사업을 추진한다고 30일 밝혔다. KT는 경기도와 컨소시엄을 구성해 과학기술정보통신부와 한국인터넷진흥원이 진행하는 ‘2021년 블록체인 선도 시범사업’에 참여해 시범과제로 선정됐다.

이번 사업은 코로나19로 인해 관객 없이 무대를 올려야 하는 공연예술계의 어려움을 타개하기 위한 목적으로 시작했다. 경기도와 경기아트센터는 ‘경기방방콕콕 예술방송국’을 통해 언택트 공연을 선보이고 있지만 수익모델과 소유권보호가 마땅치 않다는 문제가 있었다.

KT와 경기도는 블록체인 선도 시범사업을 바탕으로 동영상 콘텐츠 플랫폼을 구축해 공연예술인들의 노력이 대가로 이어질 수 있는 ‘선순환’ 구조를 만들겠다는 목표다. 이달부터 블록체인 구조설계 등 플랫폼 개발을 착수해 오는 10월에 서비스를 시작할 계획이다. 동영상 콘텐츠 플랫폼 운영은 경기아트센터가 맡는다.

KT는 동영상 콘텐츠 플랫폼 구축에 현재 운영 중인 ‘기가 체인(GiGA Chain) BaaS’를 활용할 계획이다. 여기에 대체 불가능한 NFT(Non-Fungible Token)를 적용해 보안을 한층 강화한다. NFT 방식을 활용하면 블록체인을 기반으로 모든 정보가 저장되면서 디지털 콘텐츠의 복제가 불가능해지고, 창작자의 소유권을 증명할 수 있다. 

강동식 기자 lavita@datanews.co.kr
맨 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