우리금융, ‘디노랩 통합 2기’ 17개 스타트업 선발

김재은 기자 2021.06.04 09:16:34

▲우리금융지주의 스타트업(Start-up) 협력 프로그램 ‘디노랩(Digital Innovation Lab)’ 로고 / 사진=우리금융


우리금융지주(회장 손태승)는 스타트업(Start-up) 협력 프로그램 ‘디노랩(Digital Innovation Lab)’에 참여할 통합 2기 17개 업체를 선발했다고 4일 밝혔다.

이번 디노랩 통합 2기 모집에는 총 274개 스타트업이 지원했다. 우리금융그룹 현업 실무자, 벤처캐피탈 및 글로벌 IT기업 담당자 등 14명의 내·외부 전문가로 구성된 심사위원의 평가를 거쳤다.

우리금융지주는 이번 디노랩 통합 2기 스타트업을 7개 분야에서 선발했다. 이커머스, 핀테크, 플랫폼, ESG(환경·사회·지배구조), 프롭테크(부동산 기술), 블록체인, 데이터 등 기존 핀테크를 넘어 다양한 영역에서 스타트업과 협업할 예정이다.

또한, 보석 중개, 미술품 투자, 공공도서관 도서배달 및 법률문서 자동작성 플랫폼 등 여러 데이터와 기술에 기반한 디지털 비즈니스를 보유한 스타트업과 시너지도 창출할 계획이다.

최종 선발된 기업은 올해 7월부터 1년간 ▲독립된 사무공간 ▲우리금융그룹 IT 실무자의 금융IT 교육 ▲벤처캐피탈, 세무사, 전문마케터 등 외부전문가의 역량강화 프로그램 ▲투자유치 및 사업화 ▲디노랩베트남을 통한 신남방 진출 ▲우리금융그룹 자회와의 사업협력 등을 지원 받는다.

이번 디노랩 스타트업 선발에 심사위원으로 참여한 벤처캐피탈 심사역은 “스타트업과 우리금융그룹과의 협업모델을 찾는 것에 무게를 두고 심사했다”며 “다양한 분야에서 외부기업과의 협업을 통해 우리금융그룹이 진정한 오픈 이노베이션을 달성할 것으로 기대된다”고 말했다.

김재은 기자 wood@datanews.co.kr
맨 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