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K하이닉스, 'D램 불량 2조원 손실 발생' 유포에 수사 의뢰

강동식 기자 2021.06.08 17:51:14


SK하이닉스는 8일 D램 제품 불량 이슈와 관련해 ‘2조 원 손실’ 등 도를 넘어선 것으로 판단되는 허위내용이 포함된 온라인 게시물에 대해 사법당국에 공식 수사의뢰를 했다고 밝혔다.

회사는 관련 글이 게시된 블라인드, 카카오톡 단체채팅방 등 온라인 채널들을 근거로 수사해 줄 것을 요청하는 고소장을 이천경찰서 사이버수사팀에 제출했다. 고소장에는 허위사실 유포에 의한 명예훼손과 허위사실 유포로 인한 업무방해가 포함됐다.

SK하이닉스는 이번 수사 의뢰를 기점으로 회사 정보를 사실과 다르게, 때로는 악의적으로 작성한 게시물을 무분별하게 온라인 채널에 올리는 행위에 대해 경각심을 높이고자 한다고 설명했다.

앞서 지난 7일 밤 블라인드 등에 SK하이닉스가 생산한 D램에서 불량이 발생해 웨이퍼 약 24만 장, 2조 원의 손실이 발생한 것으로 추정된다는 글이 올라왔고, 8일 주식시장을 중심으로 이 같은 내용이 확산했다.

강동식 기자 lavita@datanews.co.kr
맨 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