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컴 “공공 행정용 서식형 한글 문서 편집 서비스 내년 무료화”

한컴, “공공 행정용 서식형 한글 문서 편집 서비스 무료화”

▲김연수 한글과컴퓨터 대표가 지난 9일 서울 코엑스에서 열린 세미나에서 발표하고 있다 / 사진=한글과컴퓨터


한글과컴퓨터가 공공 행정에 쓰이는 서식형 한글 문서 편집 서비스를 내년에 일반 사용자에게 무료화한다.

한글과컴퓨터(대표 변성준·김연수)는 공공 행정에 쓰이는 서식형 한글 문서 편집 서비스를 일반 사용자에게 무료화하는 등 공공기관과의 협력을 늘릴 방침이라고 17일 밝혔다. 

이를 시행하면 행정 서비스를 이용할 때 별도 프로그램을 설치하지 않아도 웹 브라우저에서 다양한 한글 공공 서식을 편집·저장할 수 있어 국민 행정 편의성이 확대되고, 공공기관에서도 행정 문서를 바로 데이터로 활용할 수 있어서 효율적이라는 게 한컴 측 설명이다. 

한편, 한컴은 세종, 서울, 광주, 부산 등 전국 주요 권역을 순회하며 공공기관을 대상으로 진행한 세미나를 성공적으로 마무리했다고 밝혔다.

‘문서 데이터를 활용한 AI의 시작’을 주제로 한 세미나에서 한컴은 데이터를 이용한 AI 기술을 소개하고, 실무 적용사례를 공유했다. 전통적인 완성형 제품 개발방식을 벗어난 모듈식 소프트웨어와 다양한 한컴 소프트웨어개발키트(SDK) 제품을 안내하며 B2G와 B2B 업무 자동화 사례를 선보여 참가자들의 호응을 얻었다. 

한컴은 거대언어모델(LLM), 경량형언어모델(sLLM) 등과 문서 데이터를 연결하는 기술력을 보유해 정책 수립이나 민원 처리 등 공공 영역의 행정 업무 처리 능력을 높일 수 있다. 

한컴은 33년간 쌓아온 기술을 고객의 다양한 수요에 맞춰 모듈화해 제공하는 데 집중하고 있다. ‘공공 데이터 컨테이너’와 다름없는 문서 안의 정보를 한컴이 보유한 여러 기술 모듈로 빠르고 유연하게 데이터화해 공공 데이터 플랫폼으로서의 한컴의 역할을 강화하고 있다. 

강동식 기자 lavita@datanews.co.kr

[ⓒ데이터저널리즘의 중심 데이터뉴스 - 무단전재 & 재배포 금지]

×
맨 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