하나은행, '비대면 신탁서비스' 확대 실시

김재은 기자 2021.06.09 09:24:47


하나은행(은행장 박성호)은 신탁 서비스를 스마트폰 앱을 통해서도 이용할 수 있도록 비대면으로 확대 실시한다고 9일 밝혔다.

하나은행 스마트폰 뱅킹 ‘하나원큐’ 가입 고객은 원화 및 외화 ELT와 국내 상장 주요 ETF를 살펴보고 가입까지 편리하게 완료할 수 있다. 유언대용신탁 상담도 간편히 신청할 수 있어 전문가를 통한 은퇴 후 재산관리와 상속설계도 가능하다.

비대면 ELT 상품은 국내외 주식시장의 대표지수를 기초로 원화상품뿐만 아니라 달러로도 가입이 가능하다. 비대면 ETF는 46개 주요 종목을 대상으로 적립식의 경우 최소 5만 원부터 투자할 수 있다. 목표지정형은 가입 시 미리 설정한 수익률에 도달하면 자동 환매돼 통장에 입금된다.

이번 서비스 확대를 통해 자산규모에 상관없이 재산관리나 상속에 대한 필요성이 있다면 유언대용신탁 상담 예약을 통해 비대면 채널로도 상속설계 전문가와 상담할 수 있다.

이진영 하나은행 신탁사업단장은 “최근 유언과 상속에 대한 관심이 높아져 상담이 늘어나고 있는 추세”라며 “하나은행은 다양한 신탁상품과 편리한 디지털 서비스 제공을 통해 손님께 차원 높은 금융서비스를 제공하겠다”고 말했다.

김재은 기자 wood@datenews.co.kr
맨 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