하나은행, 소망교회와 '하나원큐 모바일헌금' 업무협약 체결

김재은 기자 2021.08.19 15:39:42

▲이호성 하나은행 중앙영업그룹장(오른쪽)과 조건호 소망교회 장로가 업무협약식에서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 사진=하나은행


하나은행(은행장 박성호)은 소망교회(김경진 담임목사)와 모바일헌금 활성화, 지속적 사회공헌활동 추진을 위한 모바일헌금 협력사업 업무협약을 체결했다고 19일 밝혔다.

소망교회는 서울시 강남구 신사동에 위치한 대한예수교장로회 소속 개신교회로, 1977년 개척 후 지역사회에 기여 중인 대형 교회다.

하나원큐 모바일헌금 서비스는 교인 등 종교단체 회원들이 쉽고 편리하게 헌금을 할 수 있도록 ▲교회 자체 앱 ▲교회 홈페이지 내 헌금하기 배너 ▲SMS ▲QR코드 등으로 접속해 헌금이 가능한 웹 서비스다.

하나은행 계좌뿐만 아니라 타행 계좌를 이용하는 교인들도 간편비밀번호(6자리 숫자)만으로 종교 단체별 전용 모바일 헌금에 접속해 편리하게 헌금할 수 있다.

교회는 CMS 프로그램을 통해 헌금내역을 실시간 정산하고 재정관리 프로그램으로 자동연계해 관리업무를 줄일 수 있다. 또 교인과 교회 모두 이체 및 이용관련 수수료를 면제해 코로나19로 어려움에 처한 교회에 힘을 보탰다.

하나은행 기업디지털사업섹션 관계자는 “헌금의 본질적 가치를 온전히 이어나가면서 비대면으로 편리함을 제공하는 하나원큐 모바일헌금 서비스가 교회에 도움이 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고 말했다.

김재은 기자 wood@datanews.co.kr

[ⓒ데이터저널리즘의 중심 데이터뉴스 - 무단전재 & 재배포 금지]

맨 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