롯데칠성음료, 장애인 표준사업장 ‘그린위드’ 개소

김재은 기자 2021.10.01 10:33:30


롯데칠성음료는 자회사형 장애인 표준사업장 ‘그린위드’가 문을 열었다고 1일 밝혔다. 

지난 5월 롯데칠성음료와 한국장애인고용공단은 ‘자회사형 장애인 표준사업장’ 설립 협약을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으며, 5개월여의 준비기간을 거쳐 그린위드를 열었다.

롯데칠성음료는 그린위드 개소를 위해 근로자를 대상으로 9월부터 교육을 진행했다. 그린위드는 롯데칠성음료 본사 카페테리아의 시설관리와 강릉공장에서의 세탁업무를 담당한다.

그린위드는 앞으로, 전국 주요 철도역 유휴 로비 공간을 이용해 역 이용자들에게 무료 네일케어를 제공하는 등 다양한 방면으로 사업을 확대해 나간다는 계획이다.

롯데칠성음료 관계자는 “앞으로도 동반성장의 가치를 실현하는 사회적 약자 채용 및 근무환경 조성을 위해 꾸준히 노력할 것”이라고 말했다.

김재은 기자 wood@datanews.co.kr

[ⓒ데이터저널리즘의 중심 데이터뉴스 - 무단전재 & 재배포 금지]

×
맨 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