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대차증권, 증권사 유일 2년 연속 ESG 통합 ‘A’ 등급 획득

김재은 기자 2021.10.27 10:01:21


현대차증권(대표 최병철)은 한국기업지배구조원(KCGS)에서 매년 발표하는 ESG 평가에서 2년 연속 통합 A 등급을 받으며 지속가능경영 우수성을 인정받았다고 27일 밝혔다. ESG 평가 통합 A 등급은 증권사 중 최고등급이며, 2년 연속은 현대차증권이 유일하다.

한국기업지배구조원은 2003년부터 매년 국내 상장회사의 지속가능경영 수준을 평가해오고 있다. 이는 기업의 지속가능경영을 유도하고, 자본시장 참여자들이 기업의 ESG 경영 수준을 인지할 수 있는 비재무적 지표로 투자의사결정에 활용되고 있다.
 
특히 현대차증권은 근로자, 소비자보호활동 및 지역사회 환원 등을 평가하는 S(사회)분야에서 최상위등급 A+를, 그리고 G(지배구조)분야에서 A 등급을 각각 2년 연속 획득했다. E(환경)분야에서는 지난해와 비교해 B+로 한 단계 개선됐다.
 
최병철 현대차증권 대표는 “ESG 채권 주관 및 인수, 수소경제 인프라 금융사업 등에 적극적으로 나서고 있으며, ESG 투자 관련 리서치 기능 강화를 통해 지난 9월에는 ESG 리서치 통합보고서도 발간했다”며 “ESG가 사업 전 영역에 반영될 수 있도록 더욱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김재은 기자 wood@datanews.co.kr

[ⓒ데이터저널리즘의 중심 데이터뉴스 - 무단전재 & 재배포 금지]

맨 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