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G유플러스, 산업현장 안전관리 DX 솔루션 ‘스마플’ 출시

아날로그식 산업현장 안전관리 업무 PC와 스마트폰으로 쉽고 간편하게

LG유플러스, 산업현장 안전관리 DX 솔루션 ‘스마플’ 출시

▲LG유플러스 용산 사옥 / 사진=LG유플러스


LG유플러스(대표 황현식)는 대한산업안전협회(회장 박종선), 유엔이(대표 여욱현)와 함께 클라우드 기반 안전관리 DX 솔루션 ‘스마플’을 출시했다고 6일 밝혔다. 

국내 최대 산업안전기관 대한산업안전협회에서 서비스를 설계하고, 환경·안전 전문 솔루션 기업 유엔이가 소프트웨어 개발을 맡았다. LG유플러스는 안정적인 인프라 운영을 담당한다.

스마플은 아날로그식 중소 산업현장의 안전관리 업무를 PC와 스마트폰으로 쉽고 간편하게 수행할 수 있게 만든 안전관리 DX 솔루션이다. 산업안전보건법 및 중대재해처벌법에서 규정한 570여 개 조항, 400여 개 의무활동을 지원한다.

사업장 안전관리에 필요한 사업장현황 관리, 위험성 평가, 안전교육, 중대재해 발생 신고, 안전점검 등 14개 기능을 웹과 모바일을 통해 원스톱으로 관리할 수 있으며, 중대재해처벌법에 따른 이행 항목을 체계적으로 점검할 수 있다.

스마플은 지난 4월 1일부터 8900여 개 사업장을 대상으로 오픈베타 서비스를 제공한 후 지난 1일 정식 출시했다. 중소기업의 비용 부담을 고려해 사용자 수에 따른 월 구독방식으로 제공돼 초기 큰 비용 투자 없이 저렴하게 사업장에 도입할 수 있다. LG유플러스는 스마플 출시를 기념해 12월 31일까지 신규 가입 사업장에 대해 3개월간 70%의 요금할인 이벤트를 진행한다.

강동식 기자 lavita@datanews.co.kr

[ⓒ데이터저널리즘의 중심 데이터뉴스 - 무단전재 & 재배포 금지]

×
맨 위로